Home > 비뇨기과클리닉 > 성병
 
성병은 일반적으로 성기의 접촉을 통해 전염되지만 성생활의 패턴에 따라서는 입이나 항문을 통해 전염되기도 합니다. 단 사면발이 같은 성병은 예외적으로 타월이나 속옷, 카펫 등에서 옮기기도 합니다.
일반적으로 성병의 원인균은 30여 종이 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과거에는 성병 하면 대표적으로 임질, 매독을 꼽았으나 페니실린의 사용 이후 매독은 매우 드물어졌습니다.
요즘 가장 흔한 성병으로는 임질, 클라미디아, 헤르페스 등이 있습니다. 그 외에 곤지름, 각종 질염(트리코모나스, 칸디다, 세균성 질염), 사면발이 등이 있으며 간염 바이러스도 성관계로 옮을 수 있다고 합니다. 그런가 하면 우리나라 기업들의 해외 파견 근무가 많아지면서 열대 지방에서만 볼 수 있는 성병이 발견되기도 합니다.
성병은 종류에 따라 잠복기가 있거나 증상이 잘 드러나지 않고 치료 후에도 재발이 잦은 경우가 많아 부주의한 성관계를 통해 쉽게 확산될 수 있어 심각한 문제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매독이란 성행위 시 매독균이 침입하여 성기에 단단한 궤양과 몽우리가 생기는 병입니다. 다른 성병과는 달리 혈액으로도 침투되어 1기, 2기,3기로 진행하여 사망까지 이를 수 있는 무서운 질환입니다.
하지만 치료는 페니실린 주사로 간단히 완치가 가능하지만 추적관찰이 필요하며 치료받지 않은 경우 자식에게도 전염이 될 수 있습니다.
- 균이 침투한 곳에 궤양이 생기지만 통증은 없다는 것이 특징입니다.
- 잠복기는 수개월에서 수년 동안 지속됩니다.
- 궤양의 크기는 크고 확연할 수도 있지만 작아서 쉽게 발견되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 궤양이 아물었다고 해서 병이 깨끗이 나았다는 증거는 아니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 베토벤이 귀머거리가 된 것도 매독 때문입니다.
임질균은 점막의 접촉을 통해 전염되는 세균으로, 건조한 곳에서는 금방 죽어버리기 때문에 화장실 변기나 문손잡이, 수건 같은 것을 통해서는 옮지 않습니다. 남성의 경우, 접촉 후 2∼10일의 잠복기가 지나면 갑자기 소변 볼 때 따끔거리면서 녹색을 띤 황색 고름 같은 분비물이 요로 끝에서 나오기 시작합니다.
- 여성은 남성에 비해 증상이 약하거나 아예 없을 수도 있습니다.
- 임질은 불임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성기나 항문 주변에 닭 벼슬 모양으로 번지는 사마귀입니다. 바이러스가 원인이지만 바이러스가 원인인 병치고는 치료가 잘 되는 편입니다. 치료는 특별한 화학약품으로 녹여 내거나 고주파, 레이저 등을 이용해 제거합니다. 만일 곤지름이 생겼다면 배우자의 성기에도 생기지 않았는지 살펴보고, 발견되면 즉시 치료를 받도록 합니다. 양쪽 모두가 치료가 끝날 때까지는 성 접촉을 금해야 합니다.
외음부가 헐어 병원을 찾는 환자의 약 50%는 헤르페스입니다. 헤르페스는 피부나 점막의 접촉을 통해 전염 됩니다. 이 바이러스는 피부나 점막에서도 번성하지만, 말초 감각 신경의 줄기를 타고 척추 근처의 감각 신경 세포가 모여 있는 신경절에 자리를 잡아 1차 감염 후에 일생을 두고 재발을 일으킬 수 있는 근거지를 마련합니다.
- 수포들이 커지면서 심한 통증이 있습니다.
- 1년에 5∼8회나 재발할 위험이 높으며 자칫 거의 평생 재발할 수도 있습니다.
몸에 기생하는 이의 일종으로 주로 음모에 기생합니다. 아주 밀접한 접촉이나 타월, 옷, 이불 등을 통해서도 전염이 됩니다. 증상은 심한 가려움증이 나타나며, 지속적인 가려움증으로 피부가 붓고 헐게 됩니다.
음모 부위를 살펴보면 이에 물린 자국인 미세한 피멍을 볼 수 있으며, 돋보기로 보면 음모 위에 딱 달라붙은 흰 알을 볼 수 있습니다. 재감염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의심되는 옷은 소각 처리하고, 이불은 삶아 빨아 햇볕에 자외선 소독을 합니다. 사면발이가 생겼다면 다른 성병검사를 필수적으로 받아보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후천성 면역 결핍증은 1979년 미국에서 사례 보고가 있은 후 역학적 조사를 통해 밝혀진 질병입니다. 에이즈 바이러스를 갖고 있는 중앙아프리카의 녹색원숭이가 사람을 물어 인간에게 전파됐다고 합니다.
- 75%가 성교를 통해 전염됩니다.
- 감염에서 사망까지 이를 수 있습니다.
<성 병 검 진>
성병 검진 항목 검진 내용
소변 PCR 검사 클라미디아 유전자증폭(PCR)검사는 민감도와 정확도가 뛰어나며 빠른 시간에 검사를 알 수 있고,모든 성병(STD)원인균들을 정확하게 진단하여 효과적인 항생제 선택으로 적절한 치료를 가능하게 하는 검사입니다.
임질
유레아플라즈마
마이코플라즈마G
마이코플라즈마H
트리코모나스
혈액 KIT 검사 매독 진단 시약 KIT를 이용하여 결과를 즉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에이즈
외성기 검사 헤르페스 외성기 궤양을 일으키는 질환의 피부의 일반적 발견 및 치료하기 위한 검사입니다.
콘딜로마
치료 도중 겉으로 나타나는 증상이 사라졌다고 해서 항생제 등의 약물 복용을 중지하면 매우 위험합니다. 충분하게 치료하지 않은 경우 다른 합병증으로 발전하거나 또 다시 파트너에게 옮길 위험이 높습니다. 성병은 반드시 전문의에게 완치라는 확답을 들을 때까지 꾸준히 치료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또한 모르는 사람과의 충동적인 성관계는 삼가고 부득이한 경우 콘돔을 반드시 사용해야 합니다.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1576-2 크라운빌딩 2~3F 연세크라운비뇨기과 대표전화 : 02) 5882-119 / 남성상담 : 02) 5883-119
Copyright (c) 2010 YONSEI CROWN All rights reserverd